KT의 자율주행5G버스 내부 창문에 설치된 디스플레이를 통해 차량의 전방과 운전자의 모습 등을 볼 수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