평창 5G 센터 전경 / 심민관 기자